HOME  |  로그인  |  회원가입  |  HELP DESK  |  SITEMAP
     선교게시판 
     선교지 앨범 
     해외선교 
     국내선교 
     전교인아웃리치 
2019 년 10 월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HOME > 선교사역 > 선교게시판
 
작성일 : 15-01-18 14:21
[해외선교] 아제르바이잔에서 온 소식
 글쓴이 : 이혜경
조회 : 1,041  

천사가 이르되 무서워하지 말라 내가 온 백성에게 미칠 큰 기쁨의 좋은 소식을 너희에게 전하노라 오늘 다윗의 동네에 너희를 위하여 구주가 나셨으니 곧 그리스도 주시니라...지극히 높은 곳에서는 하나님께 영광이요 땅에서는 하나님이 기뻐하시 사람들 중에 평화로다

 

모든 민족에게 가장 큰 기쁨의 좋은 소식 즉 복음이 구주가 나심입니다. 영원불변한 가장 복된 소식은 세상의 화려한 그 어떠한 것들이 아닌 바로구주가 나심입니다.

그 구주의 나심이 하나님께 영광이고 사람들에게 평화가 됩니다. 우리도 예/// 처럼 살아간다면 복//에 헌신한다면 우리들의 탄생 역시 하나님께 영광이고 사람들에게 평화가 되리라 믿습니다. 우리 아버지께서는 오늘도 그 예/// 처럼 살아갈 자들을 찾고 계시리라 믿습니다. 세상이 인정하는 삶이 아닌 우리 아버지께서 인정하는 그런 우리 모두의 삶이 되길 간절히 소망하며 문안드립니다.

  

마라나타 가정 모임 소식을 나눕니다

지난 주일 저희가 섬기는 숨가이트 지역에 한인 사역자들이 섬기는 영혼들이 한 자리에 모여 성//////를 드리게 되었습니다.

서로 각 모임에서 준비해서 발표 시간도 가지고 특송의 시간들도 가지고 구////을 함께 기뻐했습니다. 서로 모르던 현지 영혼들이 한 자리에 모여 서로 위로를 받고 격려하는 시간들을 가졌습니다.

이제 소망해보기는 각 가정모임을 연합해서 하나의 교////으로 섬기길 소망해봅니다.

각 일꾼들이 유기적으로 또 은사에 따라 그 분의 몸 된 교/// 섬기길 소망합니다. 그래서 현지 영혼들에게 더 좋은 것들을 먹이고 그들이 그 분의 제///로 일어서도록 섬기고자 합니다. 그러기 위해 우리 일꾼들이 더 겸손히 서로를 인정하고 사랑하며 하나가 되어야 할 것입니다. 그 분의 은혜만을 사모하며 나아가오니 기억하시며 손모아주세요...^^

 

청소년, 청년 사역

126일 현지 믿음의 청소년들 대상으로 한 꿈의 학교 졸업식을 가졌습니다. 이 땅에서 아버지의 비전을 위해 처음 진행된 서//교 훈련이었습니다. 10명 남짓한 청소년들이었지만 아버지의 꿈을 알아가는 시간들이 되었고 그 아버지의 꿈을 위해 헌신하는 시간들도 가졌습니다. 이제 꿈의 학교를 청년세대들을 대상으로 계획하고 있습니다. 준비된 현지 청년들이 잘 동원되어지길 소원합니다.

결국 이들이 아//////의 미래이며 희망이라 믿습니다. 이들이 결국 자 민족 교//를 위해 헌신해야 하며 서//교를 위해 헌신할 때 우리 아버지께서 조선 땅에 부흥을 허락하셨듯이 이 땅에도 부흥을 허락하시리라 믿습니다.

120년 전 조선에도 수많은 서////들이 조선을 일깨웠던 것처럼 저희들이 이 일을 위해 헌신하고자 합니다. 아버지의 기름 부으심과 은혜를 간절히 사모하며 나아갑니다.

 

새로운 마을을 위해

또 다시 소외된 새로운 마을을 찾아 가기로 했습니다.

그 마을을 열기 위해 겨울에 이곳을 찾게 될 단기팀들의 평화봉사 활동을 계획하고 있습니다. 환경들이 열리고 그 시간을 통해 많은 분들이 그 분의 사랑을 느끼고 마음을 열어 복된 소식을 받아들이게 되길 소원합니다. 분명 준비된 가정들이 있으리라 믿습니다.

이렇게 한 지역 한 지역을 개척해나가길 소원합니다.

이제 이 일을 저희 한인 사역자들만 섬기는 것이 아니라 이곳 현지 믿음의 공동체와 함께 섬기기로 했습니다. 현재 66개 지방에 16개 지방에 믿음의 공동체가 아주 작지만 개척되었습니다. 그래서 그들과 함께 지방들을 연합하여 섬기고자 합니다.

아버지께서 계속 현지 형제,자매들과 연합의 마음을 주시고 길들을 열어주십니다.

이제 이곳도 현지인들과의 연합사역으로 부흥이 시작되리라 믿으며 나아갑니다.

 

지사(매장)

지사(한국물품판매 매장)을 섬기면서 계속 소망하는 것은 그 분의 사랑을 흘러 보내는 통로가 되는 것입니다. 정말 많은 필요들이 있습니다. 모두 감당할 수는 없지만 한 영혼 한 영혼, 그리고 아버지의 나라를 위해 드려지는 매장이고 싶습니다.

모든 것이 그 분의 은혜임을 날마다 고백할 수밖에 없습니다. 시장 한 가운데 작은 매장을 열어 중국제품들과 날마다 경쟁을 해야 합니다. 이곳에서 살아남아야 다른 곳으로 확장할 수 있으리라 믿으며 정말 날마다 그 분의 은혜를 구하며 나아갑니다. 정말 인내가 필요합니다. 하지만 실족하지 않습니다. 우리 아버지께서 이 매장에 주인이심을 믿기 때문입니다.

 

저희 매장에 수세미는 너무도 소중한 역할을 감당하고 있었습니다. 정말 이곳의 필요를 채우는데 소중한 아이템입니다. 어려운 상황에서 믿음을 지켜 나가는 그 자매들에게 소망이 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역할을 잘 감당했습니다. 현재는 그 수세미 판매처를 찾지 못해 정체되어 있어 그 자매들이 실이 언제 오니?”라고 물으며 기다리고 있습니다. 믿음의 마음으로 이 수세미를 구입할 수 있는 곳들이 연결되도록 아뢰어주세요

 

가정소식

5남매는 오늘도 어김없이 서로 싸우기도 하고 같이 놀기도 하며 잘 자라고 있습니다. 이들이 예배를 통해 어려서부터 아버지를 알아가고 아버지의 나라에 헌신하며 열방을 지키고 그 분 오심을 준비하는 자녀들이 되길 소원합니다.

아직 친구들이 많지 않아 서로서로가 친구가 되기도 합니다. 이들이 현지 아이들이 잘 사귀어 친구를 삼고 그들에게 선한 영향을 끼칠 수 있기를 소원합니다. 그래서 자녀들을 통해 연결되는 가정들이 예////으로 연결되어지길 소망해봅니다.  

12/25에만 구////을 의미하고 기뻐하는 것이 아니고 날마다 성탄의 기쁨을 묵상하고 기뻐하며 그 분께 감사하는 삶이되길 소망해봅니다.

한 해가 또 지나간다는 것은 그 분 오심이 더 가까워졌다는 의미이겠지요...

나그네의 삶을 기억하며 우리의 본향에 참 소망을 두기 위해 날마다 씨름하며 나아갑니다.  

올 한해에도 참 부족한 가정을 기억해주시고 여러모로 섬겨주신 은혜에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저희가 그 사랑의 빚을 갚을 수 없어 사랑하는 목사님과 드림의 식구들을 기억하며 천///망이 날마다 부어지도록 손 모읍니다.

함께 갈 수 있어 저희에게 위로가 되고 힘이 됨을 고백합니다.


아룀제목을 요약합니다

1. 마라나타 모임 지체들이 성숙한 자녀들로 자라게 하시고 연합모임을 위한 환경들이 열리고 아라즈가 제발 속히 정신 차리고 돌아올 수 있도록 아뢰어주세요

2. 청소년, 청년들을 위한 꿈의 학교가 오직 아버지의 은혜로 진행되게 하시고 그 훈련을 통해 이 땅의 청소년, 청년들이 아버지의 꿈으로 헌신하게 되길 소원합니다.

3. 현지 믿음의 공동체와 전//와 서/// 사역을 연합으로 섬기려 합니다. 서로 존중하고 사랑하며 하나 되어 아제리 민족의 운명을 책임지는 그런 연합사역이 되길 간절히 소원합니다.

4. 저희 매장을 통해 아버지의 선하심이 흘러가길 소원하며 이 땅의 필요들을 채울 수 있길 소원하며 비자 통로로도 든든히 세워져 나가길 소원합니다. 특히 수세미가 잘 연결되어 이곳 믿음의 자매들을 잘 도울 수 있도록 아뢰어주세요

5. 저희 가정이 날마다 아버지의 나라를 위해 헌신하길 소원합니다. 손 모아주세요...^^

 

아버지의 은혜만을 오늘도 사모하며 향,,,,송 가정 드립니다.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구글로 북마크 하기 게시글을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